공지사항
커뮤니티 > 공지사항
'가맥축제'등 프로그램다채 덧글 0 | 조회 904 | 2015-07-09 10:54:28
사이트관리자  

【전주=뉴시스】유영수 기자 =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전북 전주 곳곳에서 가맥축제 등 관광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7일 가맥축제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전주 가맥데이 행사는 오는 8월 7일과 8일 이틀간 한국전통문화전당과 가  맥거리 일원에서 개최한다.
 시는 이를 위해 행사 장소를 제공하고 홍보물 제작 협조와 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이에 앞서 시는 이달 중순부터 전주여행 스탬프투어 '한 눈에 반했어!'를 진행해 전주를 찾은 관광객들이 보다 많은 여행지를 방문토록 할 계획이다.
 스탬프 투어는 전주를 방문한 관광객들이 관광안내소 및 10개 주요거점 여행지에서 스탬프북을 수령해 거점여행지 4곳 이상을 방문할 경우 숙박시설과 음식점, 문화시설 등 이용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행사다.
 10대 주요거점은 덕진공원과 국립전주박물관, 역사박물관, 국립무형유산원, 한국전통문화전당, 전통시장, 전동성당, 경기전, 전주향교, 전주전통문화관 등이다.
 시는 또 관광객들이 한옥마을에서 찍은 사진과 감상 등을 적어 '전주 명예선비' 이벤트에 응모하면 응모자 중 100명을 추첨해 기념품과 함께 명예선비 임명장을 우편을 통해 전달할 계획이다.

 관광객들을 위한 문화해설프로그램도 확대 운영된다.
 시는 이달부터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덕진연못 연꽃투어 프로그램을 신설·운영하고 오는 11일부터 8월 16일까지는 매일 오후 7시부터 여름방학 한옥마을 야간 달빛투어도 실시할 계획이다.
 또 한옥마을 정기해설투어도 문화시설 및 전주향교길까지 확대되고, 경기전에 위치한 나무 40여종에 대한 이야기 해설을 곁들인 경기전 나무해설 투어도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오는 9월에도 전주만의 독특한 문화·관광행사를 마련해 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전주시는 "메르스 여파로 인해 직격탄을 맞은 전주한옥마을과 전통시장은 물론 전주전역에 위치한 다양한 관광자원을 연계해 관광객들을 유인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는 이커머스 기업인 쿠팡이 지난 5월 선정한 여름철 인기관광지 순위(제주 제외)에서 내륙지역으로는 이례적으로 전국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yu0014@newsis.com